Bongta      

숲으로 된 성벽

소요유 : 2019. 4. 30. 11:19


며칠 전 우연히 영상 하나를 보게 되었다.


(utube, 뉴스타파 목격자들 - 우리가 사랑하는 숲)


여기 등장하는 노래가 청아한 가운데, 

젖은 숲에서 베어나오는 소리에 가슴 북의 울림이 컸다.(※ time line 10:40)

전 곡을 듣고 싶었는데, 이제서야 그를 발견하였다.


하여 이를 여기 붙여둔다.

영상을 직접 올릴 수도 있지만,

저작권을 존중하여 링크를 남겨둔다.


☞ 숲으로 된 성벽 - 선경

(출처 : @herbyday/facebook)


<숲으로 된 성벽> 


시 _ 기형도 

작곡, 노래, 촬영, 편집_ 선경 

녹음 _ smusicstudio


----


저녁노을이 지면

신들의 상점엔 하나둘 불이 켜지고

농부들은 작은 당나귀들과 함께

성 안으로 사라지는 것이었다

성벽은 울창한 숲으로 된 것이어서

누구나 사원을 통과하는 구름 혹은

조용한 공기들이 되지 않으면

한 걸음도 들어갈 수 없는 아름답고

신비로운 그 성


어느 골동품 상인이 그 숲을 찾아와

몇 개 큰 나무들을 잘라내고 들어갔다

그곳에는…… 아무것도 없었다 그가 본 것은

쓰러진 나무들뿐, 잠시 후

그는 그 공터를 떠났다


농부들은 아직도 그 평화로운 성에 살고 있다

물론 그 작은 당나귀들 역시


***


농장에 들어와 사는 들고양이들.

질척 질척 걸어가는 저들 뒷 모습을 보면 눈물이 난다.


오늘의 제주 비자림이라한들,

이들과 무엇이 다른가?


살아 있는 모든 것들은 아름답다.

그래서 슬프다.


인간의 작위, 욕망 앞에 놓여진,

저 작은 등(燈)의 행렬.


흔들리는 저들을 위해,

감동적인 노래를 불러주신 선경님께 감사 드린다.


'소요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뜸(exciting)  (0) 2019.05.17
상군(商君)과 이재명  (0) 2019.05.17
  (0) 2019.05.05
숲으로 된 성벽  (0) 2019.04.30
엄마  (0) 2019.04.23
amensalism (네이버 사전 오기)  (0) 2019.04.18
그가 그립다.  (0) 2019.04.14
Bongta LicenseBongta Stock License bottomtop
이 저작물은 봉타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3.0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행위에 제한을 받습니다.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