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ngta      

죽어도 한이 없다.

소요유 : 2014.08.12 14:50


秦王政十三年,書傳於秦王政,歎曰:「嗟夫,寡人得見此人與之游,死不恨矣。」

진왕 정 13년,
진왕은 탄식하며 말하다.

'아, 과인이 이 사람을 만나 함께 교유할 수만 있다면,
죽어도 한이 없겠다.' 

한 때,
이러하였음인데,
그 한비자도,
진왕에 의해 죽음에 이른다. 
 

'소요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밤은 너무 길다.  (0) 2014.08.22
알리바바(阿里巴巴)  (0) 2014.08.17
죽음과 피로감  (0) 2014.08.16
죽어도 한이 없다.  (0) 2014.08.12
겁쟁이  (0) 2014.08.12
이단(異端)  (0) 2014.08.09
도진차도(跳進車道)  (0) 2014.08.02
Bongta LicenseBongta Stock License bottomtop
이 저작물은 봉타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3.0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행위에 제한을 받습니다.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