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ngta      

신규 상장의 허실

decentralization : 2018. 5. 4. 18:59


최근 업비트를 비롯한 몇몇 거래소에서,

신규 코인을 자주 상장시키고 있다.


새로운 코인이 나타나면,

사람들의 관심을 일으키게 되며,

잠시일지라도 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는 역할을 하기도 한다.


하지만, 한정된 시장이란 풀 속에,

공급 증가를 일으켜, 

매수 압력을 분산시키는 작용을 하게 될 우려가 크다.


게다가 신규 자금 유입이,

지금처럼 제한되어 있는 시장 환경을 생각하면,

다수의 연이은 신규 상장이 장기적으로 볼 때,

시장 실패를 야기할 위험성을 키우고 있다는 점에 유의하여 한다.


눈대중으로 보면,

지난 규제 전에 비해,

지금 시장 전체의 일일 총 거래대금 수준은 반에 반으로 떨어져 있는데,

시간이 지나도 별반 변화의 기미가 없다.


물론 이는 한국만의 사정이라,

외국 시장까지 고려한 암호화폐 전세계 시장을 염두에 두면, 제한적이라 하겠다.

이는 그나마 다행이라 하겠다.


'decentralizati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미타불과 가즈아  (0) 2018.06.12
영대(靈臺)  (0) 2018.05.31
목계(木鷄)  (0) 2018.05.14
신규 상장의 허실  (0) 2018.05.04
열두 대문  (0) 2018.04.23
중앙화와 탈중앙화 가치의 충돌  (2) 2018.04.22
코인 보살  (0) 2018.04.16
Bongta LicenseBongta Stock License bottomtop
이 저작물은 봉타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3.0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행위에 제한을 받습니다.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