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ngta      

결코 소인에게 죄를 짓지 마라.

소요유 : 2012. 9. 19. 18:42


寧可得罪君子, 不可得罪小人.

차라리 군자에게 죄를 지을지언정,
소인에겐 죄를 짓지 마라.

그럼 소인이란 무엇을 말하는가?
원래 소인이란 말의 유래는 제법 오래되었다.
그 말은 서주(西周)시대 때부터 있었는데,
통치자에 대하여 피통치자를 일컫는 말이었다.

춘추(春秋)시대엔 통치자를 군자(君子)라 이르고,
피통치자들 즉 노동생산계급을 소인(小人)이라 불렀다.
그러다 춘추 말기에 이르러서는,
군자는 유덕자(有德者)를 일컫고,
소인은 무덕자(無德者)를 이르는 말로 변해갔다.

요즘엔 정의롭지 않고 견문이 천박한 자들을 소인배라 깔보아 말하기도 한다.

소인배에게 죄를 지으면,
그 앙갚음이 깊어 보복이 몇 배로 사납게 되돌아온다.
하지만 군자는 원한을 품지 않고 다만 멀리할 뿐이다.

그런데 소인에 대해선 이 말고도 재미있는 말이 많이 있다.

寧可終歲不讀書
不可一日近小人

차라리 죽을 때까지 책을 읽지 않을지언정,
단 하루라도 소인과는 가까이 하지 마라.

하여, 공자가 말하였다.

與善人居,如入芝蘭之室,久而不聞其香;與不善人居,如入鮑魚之肆,久而不聞其臭。

선한 이와 가까이 더불어 있으면,
지란(芝蘭) 즉 지초와 난초와 같은 향이 나는 방에 들어가는 것과 같아서,
오래 그 향을 맡지 못하여도 그 향이 배고,
악한 이와 가까이 더불어 있으면,
마치 생선 가게에 들어가는 것과 같아서,
오래 그 냄새를 맡지 않아도 그 냄새가 자연 밴다.

그러함이니,
사람 사귐은 가려 삼가는 바가 있어야 한다.

그런데,
또한 이 말은 무엇인가?

可得罪小人也
不可得罪女人

소인에게 죄를 짓는 것은 가하나,
여인에겐 죄를 짓는 것은 불가하다.

여자가 한을 품으면 오뉴월에도 서리가 내린다 했다.
소인보다 더 무서운 게 여자란 말이더냐?

내가 중국 무협 드라마를 보다,
이 말을 대하고는 불현듯 소인에 대하여 더 조사해보고 싶어졌다.

하여, 중국 사이트에서 취하여 간략히 추려 보았다.

소인 식별법

事事順我意而言一味的阿諛奉承馬屁拍的極響迷魂湯緊灌小人也急遠之

陽奉陰違當面一套轉眼又是一套當面說得天花亂墜背後我行我素非小人而何

疑心特重總懷疑別人有什麼不可告人之秘密總覺得別人有什麼事瞞著自己總覺得自己受委屈總覺得大家夥欺負自己一人總之懷疑一切不相信任何人

狗仗人勢對上一副笑靨嘴臉對下一幅好似誰欠他幾萬塊錢般的黑臉拿著雞毛當令箭小人也

嘀嘀咕咕擅長向領導打小報告對張三說李四對李四又說王五反過來又做好人小人之性也。  

小人無恥見榮譽就搶見困難就躲有了問題肯定是別人的出了成績不用問先表白的必定是他

小人想升職就不惜一切代價踩著別人的腦袋向上爬甚至用別人的鮮血染紅自己的頂子

小人說謊瞎話編的比真的還象真的讓人丈二和尚摸不到頭腦善玩數字遊戲好做表面文章連上級都迷糊了下級又怎麼樣?  

小人有才但不用在正地方用老百姓的話說與俺想的不是一路君子琢磨事小人專門琢磨人幹事的肯定出錯多不幹事的光念咒說風涼話此是小人所樂爲

小人心理扭曲陰暗妒忌心盛看不得別人比自己好別人好了就眼氣懷疑別人升職是送了禮別人住新房是用受賄錢買的別人比自己差了就極盡嘲笑之能事
小人報複心極強前邊已說不再贅述

'소요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추억 만들기’ 유감.  (0) 2012.10.24
관음은 누구에게 참불하는가?  (3) 2012.10.20
蠍螫石崇擠破門(갈석석숭제파문)  (2) 2012.10.15
결코 소인에게 죄를 짓지 마라.  (3) 2012.09.19
비룡은 구름을 타는가?  (0) 2012.09.17
羅織經  (1) 2012.09.17
기득권  (2) 2012.09.11
Bongta LicenseBongta Stock License bottomtop
이 저작물은 봉타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3.0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행위에 제한을 받습니다.
  1. 2012.09.19 18:43 PERM. MOD/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 은유시인 2012.10.02 11:50 PERM. MOD/DEL REPLY

    부산 중앙동 롯데백화점 맞은편 대로변에
    아주 비싼 사무실 새로 얻어 입주했고요,
    주식회사 한국인 법인설립도 했고요.
    축하해주세요!

  3. bongta 2012.10.02 21:59 PERM. MOD/DEL REPLY

    우여곡절(迂餘曲折)
    그 동안 적지 아니 곡절을 겪으셨는데,
    드디어 이 번에 큰 행보를 내딛으시는군요.

    모쪼록 앞 길에 햇살처럼 광영(光榮)이 넘치시길 기원드립니다.
    멀리서나마 열렬히 응원드립니다.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