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ngta      

1073과 14

소요유 : 2017.03.25 19:02


세월호

1073일은,
거짓의 두께와,
위선의 무게를 증인(證印)하고 있다.

박가가 허물어지자,
영혼없는 저 공무원 무리들은,
한편으론 뒤늦게,
한편으론 재빠르게,
14일이란 얇디 얇은 양심 아니 그저 면피성 망사를 쓰고,
헤벌죽 웃고 있다.

저들 적당들의 가슴에 비수를 박아넣고,
검붉은 심장을 발겨내,
세월호 영령들의 재단에 바쳐야 한다.

준비되었는가?
시민들아!

혼이 깨어있는 사람들에게,
고한다.


'소요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정규직  (2) 2017.05.13
삼불기(三不欺)  (2) 2017.05.10
세상에서 제일 아름다운 사람  (0) 2017.04.04
1073과 14  (0) 2017.03.25
폐주(廢主)  (4) 2017.03.11
대기 순번 시스템  (0) 2017.03.09
연기 ⅰ  (9) 2017.03.07
Bongta LicenseBongta Stock License bottomtop
이 저작물은 봉타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3.0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행위에 제한을 받습니다.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