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ngta      

기형 배추

소요유 : 2019. 12. 11. 15:41


밭에서 기형 배추 발견하였다는 영상 하나를 보았다.

배추 하나에서 다섯 포기가 겹쳐 난 것인데,

이를 두고 한 생각이 일어 글로 남겨 둔다.


***


기형 배추는 먹지 말아야 합니다.


제 생각엔, 씨앗 중 종자 기업이 소위 터미네이터나 트레이터 기술 처리한 종자를 시중에 파는데,

그 기형 배추는 전년도 처리한 것으로 금년도에 완벽히 기술이 걸리지 않은 씨앗이,

섞여 들어온 것으로 보입니다.

이리 짐작한 것은 제가 5년전에 읽었던 기사 하나가 있는데,

여기에 그 링크를 보태둡니다.


☞ 우리는 어떻게 '종자'를 잃어버린 나라가 됐나


기사의 주인공인 기자는,

수 해에 걸쳐 그런 종자를 받아 심는 실험을 하였었습니다.


제 생각은 이런 탐구 정신은 좋으나,

그를 음식이나 사료로 취하는 것은 옳다고 여기지 않습니다.

기자는 그것을 이용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럴 양이면, 차라리 토종 배추 씨앗을 얻어 키우는 것이 바람직할 것입니다.


기형 배추가 아니더라도, 종자 기업에서 팔고 있는 씨앗은,

후세대 생식을 하지 못하도록 조작을 한 것인즉,

기실 아무리 외형상 기형이 나타나지 않는다 하여도,

근원적으로 문제가 있다는 생각입니다.


기형 배추는 사료일지라도,

아니 거름으로도 취하고 싶지 않군요.


헌데, 가만히 생각해보면,

기형 배추보다, 기형이 아닌 배추가 더 나쁜 배추가 아닌가 하는 생각도 해봅니다.


저 기자의 실험처럼 기형 배추는 씨앗을 받아 심으면,

해가 갈수록 점점 형태가 나아져, 제 꼴로 변해간다고 합니다.

이는 배추 본래의 품성으로 돌아가려는 의지가 작동하고 있음인즉,

해를 거듭할수록 점점 좋아지리라는 기대가 있습니다.


하지만, 종자 기업에서 판매하고 있는 종자로 심은 배추는,

비록 외형상 멀쩡해 보인다 한들,

제1차 년도인즉, 내적으로는 바보, 병신의 인자가 제일 극성한 상태가 아닐런지요?


헌즉, 토종 배추 씨앗을 구하여 심으면,

이런 괴물 배추의 위험으로부터,

근본적으로 자유로워지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소요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세돌 은퇴에 관련된 정보 사항 하나  (0) 2019.12.24
이세돌과 출가  (4) 2019.12.21
小喜  (0) 2019.12.15
기형 배추  (0) 2019.12.11
언제나 그러하듯이  (0) 2019.12.10
화이부동(和而不同)  (0) 2019.12.10
쌍문(雙文)  (0) 2019.12.09
Bongta LicenseBongta Stock License bottomtop
이 저작물은 봉타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3.0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행위에 제한을 받습니다.

  댓글 쓰기